김구라 "여자친구와 결혼식 대신 가족식사로…이해해줘서 고마워" ('미스터라디오')

관리자
2020-10-16
조회수 3

[= 정지현 기자] 방송인 김구라가 결혼설에 대해 솔직하게 밝혔다.

15일 방송된 KBS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에는 김구라가 출연했다.

이날 윤정수는 "유튜브 '구라철' 잘되지 않냐"고 물었다. 김구라는 "구독자가 16만 4천정도 된다. 제일 잘나온 영상은 조회수가 193만뷰 정도 나왔다"라면서도 "사실 쉽지 않다. 유튜브 하는 연예인이 너무 많다. 그래도 내가 이걸 하면서 즐겁기 때문에 괜찮다"라고 답했다.

또한 한 청취자가 "염경환, 지상렬과 셋이 모여 방송하면 좋겠다"라고 사연을 보내자, "셋이 여전히 친하다. 그렇지만 셋 다 50이 넘었고, 서로 마음에 안드는 구석이 있고, 관심사가 다른 부분도 있다. 일부러 안 보는 건 아니니깐 오해 안 했으면 좋겠다"라고 얘기했다.

"김구라를 긴장하게 한 연예인도 있었나"라는 질문에는 "카메라 돌 때 떨지 않는 스타일이다. 사람 때문에 떨린 적은 없지만, '썰전' 할 때는 상황이 주는 압박감 때문에 중압감이 있었다"라고 답했다.


"12월 결혼설이 돌던데, 진짠가요"라는 질문에는 "MBC '라디오스타'에서도 얘기했고, 유튜브에서도 얘기했지만 계속 물어보신다. 결혼식은 안하기로 했다, 가족끼리 식사만 하기로 했고 이미 지나간 일이다. 그 친구가 이해해줘서 고맙다" 라며 애정을 보였다.한 청취자가 "김구라가 본 2020 연예대상 판도 어떠냐, 작년에 사이다 발언으로 화제였는데?"라고 묻자, 김구라는 "부담스럽다" 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작년에 SBS 시상식에서 그 발언이 화제가 되고 나서 끝나고 PD가 '형이 살렸어' 하는데 부담스러웠다. 그냥 얻어걸린건데 언제까지 요행에 묻어 갈수도 없고, 올해도 기대할텐데 부담스럽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는 매일 오후 4시에 방송된다.

[사진 = KBS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라디오' 제공]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0 0


찾아오시는 길



제보 및 문의




회사주소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서이천로 142-101             발행인겸 편집인   임종빈 원장                 청소년보호책임자   강남주               개인정보보호책임자   한혜원

관리자이메일   hheawon@hanmail.net                           

등록번호   경기.아51600             등록일   2017년 7월 28일      Hosting by (주)아임웹

이천i문화인터넷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2019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