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측, 도박 인정+빠른 사과 "팬들께 죄송..책임 피하지 않겠다"(인터뷰 종합)

관리자
2020-08-19
조회수 65

[OSEN=조은정 기자] 15일 오전 서울 강서구 KBS아레나에서 가수 김호중의 첫 단독 팬미팅 ‘우리家 처음으로’ 리허설 현장 공개 행사가 열렸다.김호중이 리허설을 하고 있다. /cej@osen.co.kr

[OSEN=김은애 기자, 심언경 기자] '트바로티' 김호중이 도박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를 통해 진심 어린 사과의 뜻을 전했다.

김호중 소속사 측 관계자는 18일 OSEN에 "김호중이 스포츠토토를 한 것은 사실"이라며 "김호중이 불법 도박사이트에서 본인의 아이디가 아닌 차 씨의 권유로 3~5만원 배팅을 했다. 금액이 작든 크든 명백히 잘못함을 인정했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김호중은 편의점에서 스포츠토토를 접했고 이후 전 매니저라고 주장하는 권 모씨의 친한 후배인 차 모씨의 권유로 불법 인터넷 스포츠토토를 접하게 됐다.

이와 관련, 소속사 측은 "차 씨가 가지고 있는 아이디로 해도 된다고 해 3만원, 5만원 스포츠토토를 여러차례 한 건 사실이라고 한다"며 "처음에는 불법사이트인지 몰랐으나, 추후에 알게 됐고 거기에서 스포츠토토를 수차례 더 했던 것 또한 사실"이라고 전했다.


김호중은 자신의 아이디가 아닌 차 씨의 아이디로 소액이지만 불법 도박을 한 사실을 깔끔하게 인정했다. 자신을 응원하는 팬들에게 죄송해서라도 모든 것을 솔직히 고백하고 사과하겠다는 입장이다.

김호중 측은 "(김호중이) 너무너무 죄송한 마음을 가지고 있으며 자신을 지켜봐주시고 응원해주시는 모든 팬 여러분들께 솔직하게 말씀드리고 사과드린다고 전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절대 이러한 행동을 다시는 하지 않을 것이며 자신을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시는 모든 분들을 위해 더 열심히 살아가겠다고 한다. 책임져야 할 일에 있어선 피하지 않고 모든 것을 책임지며 살아갈 것이라고 말했다"고 거듭 고개를 숙였다.

한편, 김호중은 지난 16일 오후 4시, 8시 서울 강서구 KBS아레나에서 첫 단독 팬미팅 '우리家 처음으로’를 개최해 팬들을 만났다.

/notglasses@osen.co.kr

0 0


찾아오시는 길



제보 및 문의




회사주소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서이천로 142-101             발행인겸 편집인   임종빈 원장                 청소년보호책임자   강남주               개인정보보호책임자   한혜원

관리자이메일   hheawon@hanmail.net                           

등록번호   경기.아51600             등록일   2017년 7월 28일      Hosting by (주)아임웹

이천i문화인터넷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2019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