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편의점, 액상전자담배 판매 중단 돌입

관리자
2019-10-24
조회수 41

편의점 업계에서 액상 전자담배 판매 중단조치가 시작됐다.

GS25는 업계 최초로 24일부터 액상 전자 담배 판매를 긴급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중단 상품은 JUUL의 트로피칼·딜라이트·크리스프 3종과 KT&G의 시트툰드라 등 총 4종이다.



액상 전자담배 판매를 중단키로 한 GS25 편의점 /GS리테일 제공



GS25는 “전날 보건복지부의 액상 전자 담배 사용 중단 권고 후 판매 중단을 신속하게 결정했다”며 “전국 가맹점에 판매 중단 및 해당 상품에 대한 매대 철수 조치가 담긴 공문을 배포했다”고 설명했다.

GS25는 현재 진행 중인 정부의 액상 전자 담배에 대한 위해 성분 분석 결과가 나올 때까지 해당 상품들의 판매 중단을 지속한다. 또한 정부의 공식 결과에 따라 재판매나 전체 액상 전자 담배로의 판매 중단 확대 여부 등을 추가 검토할 예정이다.





GS25가 액상 전자담배 판매를 전격 중단함에 따라 다른 편의점 등도 이런 흐름에 합류할 가능성이 높다.

가향 액상 전자담배는 해외에서 폐질환 유발로 문제가 되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유사한 증상을 가진 30대 환자가 발생했다는 보고가 나온 바 있다.


홍재원 기자 jwhong@kyunghyang.com

0 0


Location



Reservation



회사주소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서이천로 142-101             발행인겸 편집인  임종빈 원장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시원               개인정보보호책임자   한혜원

관리자이메일   hheawon@hanmail.net

등록번호   경기.아51600             등록일   2017년 7월 28일

이천i문화인터넷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2019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