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크루즈선 39명 또 확진…감염자 174명으로 급증

관리자
2020-02-12
조회수 109

일본 요코하마(橫浜)항 앞바다에 격리 형태로 정박 중인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신종 코로나) 감염자가 급증하고 있습니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오늘(12일) 신종 코로나 집단 감염 사태가 발생한 이 유람선 승선자 가운데 39명이 신종 코로나 검사에서 새롭게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라 지난 5일, 10명의 집단 감염이 처음 확인된 이후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서의 감염자 수는 모두 174명으로 늘어났습니다.

후생노동성은 이와는 별도로 선내에서 검역을 하던 검역관 한 명도 신종 코로나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전했습니다.

일본 당국은 현재 이 크루즈선에 있는 약 3천 600명 중 발열 등 증상을 호소하면 검체를 채취해 순차적으로 검사를 진행 중이어서 감염자가 계속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황현택 기자 (news1@kbs.co.kr)  

0 0


찾아오시는 길



제보 및 문의




회사주소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서이천로 142-101             발행인겸 편집인  임종빈 원장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시원               개인정보보호책임자   한혜원

관리자이메일   hheawon@hanmail.net

등록번호   경기.아51600             등록일   2017년 7월 28일

이천i문화인터넷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2019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