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박스>TSMC, 車 반도체 가격 15% 인상...차업계 품귀에 원가압박도,초유의 사태

관리자
2021-01-26
조회수 31

국내 공급생태계 부재...세계시장 1% 미만

스마트차량에 수요 급증...국내 생산 확대 '시급'

[디지털타임스 박정일 기자] 차량용 반도체 품귀 현상이 세계 완성차 업계를 강타한 가운데 세계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1위인 대만의 TSMC가 관련 가격을 최대 15% 인상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국내 완성차 업체들은 반도체 공급부족에 원가압박까지 '이중고'에 시달리게 됐다.

26일 일본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TSMC의 자회사인 뱅가드 인터내셔널 반도체와 세계 4위인 UMC 등 대만 파운드리 업체들은 네덜란드의 NXP와 일본의 르네사스 등 자동차용 반도체 설계전문 업체들에게 이 같은 방침을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대만 파운드리 업체들은 완성차 업체들의 차량용 반도체 긴급 추가 주문 물량에 대해서는 이미 가격을 10%에서 최대 15%까지 인상한 것으로 알려졌다. 보도에 따르면, 리우 치 동 UMC 최고재무책임자(CFO)는 구체적인 인상폭에 대해서는 답변을 거부했지만, "칩 제조업체들이 공급-수요를 기준으로 상대적으로 유리한 위치에 있는 것은 사실"이라며 간접적으로 시인했다.

이번에 인상된 가격은 2월부터 3월까지 단계적으로 진행된다고 니혼게이자이는 전했다. 통상 완성차 업체들은 매년 반도체 등 자동차 부품업체들과 납품 가격을 협상할 때 원가 절감 등을 이유로 2~3%씩 가격 인하를 요구하는데, 이번에는 반도체 품귀 현상이 발생하면서 정 반대 상황에 처한 것이다.

TSMC의 이 같은 조치로 완성차로 넘어가는 차량용 반도체 가격은 20% 이상 급등할 것으로 우려된다. 이미 NXP 등은 이 같은 방침을 완성차 업계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에서는 이 같은 자동차용 반도체 부족 현상이 적어도 반년 이상은 지속될 것으로 보고 있다. 이미 미국의 포드, 독일의 폭스바겐, 일본의 도요타 등 주요 완성차 업체들은 반도체 품귀 현상으로 생산 차질을 빚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국내에서도 이달 한국GM이 특근을 철회하는 등 차량용 반도체 재고가 바닥을 향하고 있다. 조만간 현대·기아자동차까지 직접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는 우려의 목소리도 나온다.

자동차용 반도체는 NXP 등 차량용 반도체 설계전문(팹리스) 업체들이 개발해 TSMC와 같은 파운드리에 제조를 맡긴 뒤 완제품을 받아 현대모비스 등 자동차용 부품 제조업체들에게 판매한다. 대만 파운드리의 이번 가격 인상 조치는 연쇄 도미노로 작용해 완성차 업체들의 원가 압박을 가중시킬 것으로 예상된다.

문제는 차량용 반도체의 경우 한국 업체들이 차지하는 비중이 거의 없다는 점이다. 시장조사업체 옴디아에 따르면 차량용 반도체 시장 상위 30위 가운데 한국 업체는 삼성전자 뿐이며, 그나마 전체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 미만이다.

최근 친환경·자율주행차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어, 차량용 반도체 시장에서 외산 의존도는 갈수록 더 늘어날 것으로 우려된다. 코트라에 따르면 현재 판매 중인 일반 자동차에 탑재되는 반도체 수는 200~300개 수준이지만, 향후 운전자가 핸들을 잡을 필요가 없는 레벨3 자율주행 시대가 본격화 되면 2000개 이상의 반도체가 투입될 것으로 보인다. 박정일기자 comja77@dt.co.kr

세계 파운드리 1위인 대만 TSMC 공장 전경. <출처=TSMC 홈페이지> 디지털타임스 채널 구독 / 뉴스스탠드 구독
디지털타임스 홈페이지 바로가기

0 0



찾아오시는 길



제보 및 문의




회사주소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서이천로 142-101             발행인겸 편집인   임종빈 원장                 청소년보호책임자   강남주               개인정보보호책임자   한혜원

관리자이메일   hheawon@hanmail.net             전화번호   031-336-4140                           

제 호 명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기.아51600             등록일   2017년 7월 28일      Hosting by (주)아임웹

이천i문화인터넷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2019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