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측, 친문 '기본소득 토론 제안에 "마다할 이유 없다"

관리자
2021-08-18
조회수 10

이재명 측, 친문 '기본소득 토론 제안에 "마다할 이유 없다"


민주당 대선 주자 이재명 경기지사 측은 당내 친문 의원들을 중심으로 제기된 기본소득 공개 토론 제안에 대해 다른 후보들이 동의만 해준다면 마다할 이유가 없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재명 캠프 선거대책위원장을 맡은 우원식 의원은 SNS에서 어떤 정책 토론도 환영한다면서도, 토론 시작도 전에 기본소득 제도는 위험한 정책이라도 단정한 건 아쉬움이 있다며 특정 후보와 연계된 제안이 아니라면 더 열린 생각으로 제안해줬으면 진정성이 돋보였을 거라고 말했습니다.

이재명 캠프 정무특보단장인 김우영 전 청와대 자치발전비서관 역시 KBS 라디오 '최경영의 최강 시사' 인터뷰에서 다분히 반이재명적 시각에서 문제에 접근하면서 이 길을 지나가야 한다는 식으로 하는 것은 권위적인 느낌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또, 황교익 경기관광공사 사장 내정자 건은 경기도의 인사 행정 영역이라면서도, 절차를 거쳐 경기도의회에서 반대 의견을 내면 이재명 지사도 수용할 뜻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그렇다고 답했습니다.

송재인(songji10@ytn.co.kr)


0 0



찾아오시는 길



제보 및 문의




회사주소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서이천로 142-101             발행인겸 편집인   임종빈 원장                 청소년보호책임자   강남주               개인정보보호책임자   한혜원

관리자이메일   hheawon@hanmail.net             전화번호   031-336-4140                           

제 호 명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기.아51600             등록일   2017년 7월 28일      Hosting by (주)아임웹

이천i문화인터넷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2019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