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韓 민주당의 방사능 오염지도 공개, 풍평피해 조장"

관리자
2019-09-27
조회수 30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 일본 정부는 27일 더불어민주당 일본경제침략대책특별위원회가 일본 후쿠시마 원전 사고로 인한 방사능 오염지도를 제작해 공개한 것에 대해 "풍평피해(風評被害)를 조장하는 움직임"이라고 주장했다.

일본식 한자성어인 '풍평피해'(ふうひょうひがい)는 잘못된 보도 등으로 소문이 퍼져 애꿎게 피해를 보는 걸 의미한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이날 정례 기자회견에서 산케이신문 기자의 관련 질문에 "다른 나라 개별 정당의 활동에 대한 코멘트는 피하고 싶다"고 전제한 뒤 "종래부터 우리나라(일본)와 관련해 이유 없는 풍평피해를 조장하는 듯한 (한국 측) 움직임을 우려하며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과학적 근거에 기초한 정확한 정보를 국제 사회에 정중하게 설명해 나가면서 한국 측에는 냉정하고 현명한 대응을 강하게 요구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국 민주당 일본경제침략대책특위는 전날 국회 정론관에서 방사능 오염도를 측정하는 일본 시민단체 '모두의 데이터'가 공개한 자료를 토대로 만든 것이라며 해당 지도를 공개했다.

이 지도에서 방사능 오염도가 높은 곳으로 2020도쿄올림픽 야구 경기장인 후쿠시마 아즈마 스타디움이 적시됐다.

특위 위원장인 최재성 의원은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취할 수 있는 조치를 하기 위한 근거를 지도로 만들었다"고 말했다.


(취재 보조:데라사키 유카 통신원)



민주당 일본경제침략대책특위가 26일 공개한 '일본 방사능 오염 지도' [홈페이지 캡처]

parksj@yna.co.kr

0 0


Location



Reservation



회사주소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서이천로 142-101             발행인겸 편집인  임종빈 원장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시원               개인정보보호책임자   한혜원

관리자이메일   hheawon@hanmail.net

등록번호   경기.아51600             등록일   2017년 7월 28일

이천i문화인터넷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2019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