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 '우마무스메' 이용자 7천 명, 사측에 수억 원대 환불소송

woodenmaster@naver.com
2022-09-23
조회수 115

"일본 서버에 비해 운영 방식 미숙해 유저들에 고스란히 피해"
카카오게임즈, 대표 사과문 발표 후 담당자 교체 등 개선책 제안
카카오게임즈의 '우마무스메' 이용자들이 게임사 운영 방침에 반발하는 항의 문구 현수막을 붙여 카카오게임즈 본사가 위치한 경기도 성남시 판교역 인근에 보낸 마차 / 사진=연합뉴스
부실 운영 논란이 있었던 카카오게임즈[293490]의 '우마무스메 프리티 더비'(이하 우마무스메)의 이용자들이 게임사를 상대로 수억 원대 단체 환불 소송을 제기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지며 이목이 쏠리고 있습니다.

23일 연합뉴스는 이 같은 소식을 전하며 우마무스메의 유저 중 한 명인 김모 씨와의 전화 통화 내용을 보도했습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김씨는 이날 오후 본인이 다른 이용자 약 7000명을 대표해 카카오게임즈를 상대로 그간 게임에 쓴 금액을 환불해 달라는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서울중앙지법에 낼 예정이라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김씨는 자신을 비롯한 7000명 유저들의 전체 피해액은 약 80억~90억 원으로 추산되나, 실제 소송 가액은 수수료 문제 때문에 일부청구를 택해 그보다는 적은 수억 원대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습니다.

일부청구란 민사소송에서 전체 채권의 일부만 우선 청구한 뒤, 이후 소송 진행에 따라 나머지 금액을 추가 청구하는 것을 말합니다.

김씨와 함께 소송에 참여한 게이머들은 카카오게임즈가 주요 이벤트 종료 직전 서버 점검을 시작하는 등 일본 서버보다 미숙한 운영방식을 보이며, 아이템과 게임 머니도 부족하게 지급해 유저들에게 피해가 고스란히 갔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한편, 김씨는 지난 17일 카카오게임즈와 '게임이용자 자율협의체' 간담회 자리에 이용자 대표 중 한 명으로 참석한 바 있습니다.

당시 카카오게임즈 측에서는 일본 사이게임즈 측과의 논의 절차 개선, 대표이사 직속 우마무스메 전담 조직 설치를 비롯해 각종 게임 운영 개선 방안을 약속했습니다.

그러나 간담회 막판에 돌연 환불 논의가 결렬됐고, 결국 간담회에서 원하는 답변을 얻지 못한 김씨는 법정 소송을 예고한 뒤 환불 소송을 원하는 이용자들로부터 환불액 취합과 소송 비용 모금을 받기 시작했습니다.

한편, 앞서 조계현 카카오게임즈 대표는 간담회 다음날이었던 지난 18일 "간담회 내용이 미흡했던 점에 회사를 대표해 대단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사과의 입장을 밝혔습니다.

카카오게임즈는 이후 21일 공지사항을 통해 우마무스메 담당 본부장 교체와 개선을 위한 TF(태스크포스) 설치 등을 알리며 간담회에서 약속했던 개선책의 이행 과정을 공유했습니다.

우마무스메 유저들과 카카오게임즈 양측의 입장이 조율되지 않으며 갈등 상황이 커질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법원에서는 누구의 손을 들어줄 것인지 귀추가 주목됩니다.

권지율 디지털뉴스부 인턴기자 wldbf9927@gmail.com


0 0



찾아오시는 길



제보 및 문의




회사주소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서이천로 142-101             발행인겸 편집인   임종빈 원장                 청소년보호책임자   강남주               개인정보보호책임자   한혜원

관리자이메일   hheawon@hanmail.net             전화번호   031-336-4140                           

제 호 명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기.아51600             등록일   2017년 7월 28일      Hosting by (주)아임웹

이천i문화인터넷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2019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