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위 모두 '현대차'…WRC 일본 랠리서 토요타 제치고 '우승컵'

woodenmaster@naver.com
2022-11-14
조회수 184

현대자동차는 2022 월드랠리챔피언십(WRC) 마지막 랠리에서 현대차 월드랠리팀 소속 티에리 누빌이 1위, 오트 타낙이 2위를 차지하며 더블 포디움을 달성했다고 14일 밝혔다. 현대차는 월드투어링카컵(WTCR)에서도 종합 우승을 눈앞에 뒀다.


지난 10일부터 13일까지 일본 아이치현과 기후현에서 진행된 WRC 마지막 랠리에는 현대차 월드랠리팀 소속 티에리 누빌, 오트 타낙, 다니엘 소르도 등 3명의 선수가 'i20 N Rally1 하이브리드' 경주차로 출전했다.

일본에서 대회가 진행된 만큼 많은 전문가들이 토요타 팀의 승리를 예상했지만 현대차 월드랠리팀은 마지막 대회에서 더블 포디움에 오르며 이번 시즌 유종의 미를 거뒀다는 평가다.

이번 일본 랠리에서 현대차 월드랠리팀은 마지막 날 경기 중 비가 올 것을 예상하고 출전팀 중 유일하게 레인 타이어를 사용해 도요타 팀을 제치고 더블 포디움을 달성했다. 티에리 누빌은 이번 시즌 마지막 대회인 일본 랠리에서 두 번째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드라이버 종합 순위 최종 3위를 차지했다.

티에리 누빌은 다양한 코스에서의 풍부한 주행 경험을 바탕으로 경기 중반부터 상위권을 유지하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19개의 스테이지 중 13번째 스테이지에서 선두에 오른 티에리 누빌은 이후 단 한차례의 역전도 허용하지 않는 완벽한 주행으로 현대팀에게 다섯 번째 우승컵을 선사했다.

대회마다 꾸준하게 좋은 모습을 선보인 오트 타낙은 일본 랠리에서도 팀 동료인 티에리 누빌에 이어 2위로 포디움에 오르며 드라이버 종합 순위 2위로 시즌을 마무리했다.

이번 우승으로 현대차 월드랠리팀은 총 45점을 얻으며, 제조사 부문 종합 2위로 시즌을 마무리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12년 만에 열린 일본 랠리에서 더블 포디움을 달성하며 마지막까지 현대자동차의 저력을 보여줄 수 있어 매우 뜻 깊다"며 "다음 시즌 더 나은 모습을 모터스포츠 팬들에게 선보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의 서킷 경주차 '엘란트라 N TCR(국내명 아반떼 N TCR)'도 최근 바레인에서 개최된 WTCR 8라운드 대회 두 번의 결승에서 모두 우승을 차지했다. BRC 현대 N 스쿼드라 코르세팀은 이번 대회를 통해 총 94포인트를 달성, 총 476포인트로 2위와의 격차를 벌리며 우승 가능성이 커졌다. WTCR 마지막 9라운드는 오는 11월 26일부터 27일까지 사우디아라비아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정한결 기자 (hanj@mt.co.kr)

0 0



찾아오시는 길



제보 및 문의




회사주소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서이천로 142-101             발행인겸 편집인   임종빈 원장                 청소년보호책임자   강남주               개인정보보호책임자   한혜원

관리자이메일   hheawon@hanmail.net             전화번호   031-336-4140                           

제 호 명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기.아51600             등록일   2017년 7월 28일      Hosting by (주)아임웹

이천i문화인터넷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2019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