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희 여사 '장신구' 논란…"김정숙 여사는 문제 없었다"

woodenmaster@naver.com
2022-09-13
조회수 4

탁현민 "김정숙 여사 샤넬 의상, 문제 없어"[이데일리 권혜미 기자] 탁현민 전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윤석열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여사의 장신구 논란과 문재인 전 대통령의 부인 김정숙 여사의 의상 논란과 비교하며 “국민의힘이 헬게이트를 열었다”고 지적했다.

13일 KBS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에 출연한 탁 전 비서관은 “대통령과 여사님의 일 중에 혹은 대통령과 관련돼 있는 일 중에 구태여 밝혀지거나 끄집어내지 않아도 되는 일도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하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김정숙 여사의 의상 논란에 대해 전혀 문제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며 “샤넬에서 빌려줬고, 지금은 다시 샤넬에서 보관하고 있는 것으로 이미 정리가 끝났다. 그러니 사람들이 그때부터 여사님이 어떤 복장을 하는지, 어떤 장신구를 차는지, 그것이 얼마인지, 그것을 샀는지, 빌렸는지 이런 것들을 자꾸 주목할 수밖에 없게 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지난 6월29일(현지시간) 윤석열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여사가 스페인 마드리드 만다린 오리엔탈 리츠호텔에서 열린 동포 만찬 간담회에 참석한 모습. 당시 김 여사는 6000만원 상당의 목걸이를 착용한 것으로 알려졌다.(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이 김정숙 여사의 의상 논란을 부추기면서, 현재 영부인인 김건희 여사가 착용한 의상 등에도 이목이 쏠리게 됐다는 것으로 풀이된다.


끝으로 탁 전 비서관은 ‘영부인의 정체성’에 대한 질문이 나오자 “제도화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비록 선출되지는 않았어도, 지원하고 관리하고 또 평가받는 시스템이 구축되는 게 맞다”고 말했다.


그는 현 정부가 제2부속실을 설치하기 않는 것을 비판하며 “예를 들어 지금처럼 영부인을 전담하는 부서는 없지만 오히려 대통령을 전담하는 부속실이 영부인까지도 책임지는 혹은 영부인의 지시 사항이나 일정까지 만들어 내는 건 상당히 기형적인 구조라고 본다”고 꼬집었다.


앞서 김정숙 여사는 지난 2018년 10월 프랑스 순방 당시 샤넬 수석 디자이너 칼 라거펠트가 제작한 한글 재킷을 입었다.


김정숙 여사가 착용했던 옷은 인천국제공항에 전시된 것으로 알려졌는데, 지난 4월 의상의 색상과 문양이 다르다는 의혹과 함께 특수활동비 논란이 불거졌다.


당시 청와대는 “의상 착용 후 샤넬 측에 바로 반납했고 전시된 재킷은 샤넬이 별도의 재킷을 제작한 것”이라고 해명한 바 있다.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 전시 중인 샤넬의 ‘한글 재킷’(왼쪽)과 2018년 10월15일 프랑스 국빈 방문 당시 김정숙 여사가 샤넬의 한글 재킷을 입고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의 부인인 브리지트 마크롱 여사와 파리 루브르 박물관으로 향하는 모습 (사진=뉴시스, 연합뉴스)

최근엔 김건희 여사가 착용했던 장신구 가격 논란이 불거지면서, 지난 7일 더불어민주당은 윤 대통령을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공표 혐의로 검찰에 추가 고발했다.


김건희 여사가 윤 대통령과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에 동행했을 당시 6000여만원짜리 목걸이·2600만원짜리 브로치 등 고가의 장신구를 착용한 것으로 추정되는 사진이 공개됐지만, 재산 신고 과정에서 해당 물품이 누락됐다는 의혹이 제기됐기 때문이다.


이에 대통령실은 “김 여사 장신구 중 일부는 구입, 일부는 국내 지인으로부터 빌린 것”이라고 해명한 바 있다.



권혜미(emily00a@edaily.co.kr)

0 0



찾아오시는 길



제보 및 문의




회사주소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서이천로 142-101             발행인겸 편집인   임종빈 원장                 청소년보호책임자   강남주               개인정보보호책임자   한혜원

관리자이메일   hheawon@hanmail.net             전화번호   031-336-4140                           

제 호 명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기.아51600             등록일   2017년 7월 28일      Hosting by (주)아임웹

이천i문화인터넷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2019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