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오미크론 확진자 3명 늘어… 확진 이틀 전 400명 교회모임 참석

관리자
2021-12-04
조회수 16




국내 오미크론 확진자 3명 늘어… 확진 이틀 전 400명 교회모임 참석


화나요 좋아요 좋아요 평가하기93
 댓글50
요약봇
 
글자 크기 변경하기
 인쇄하기 
보내기


3일 오전 광주 북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 설치된 방역 수칙을 안내하는 모니터에 오미크론 변이의 확산 우려를 표하는 내용이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 감염자가 국내에서 3명이 늘었다. 이들은 확진 판정을 받기 전에 직장과 교회 등에서 수백 명과 접촉한 것으로 알려져 오미크론 변이 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중대본)는 4일 국내 오미크론 감염자가 3명이 추가돼 총 9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신규 감염자들은 나이지리아를 방문한 목사 부부의 지인으로 이미 확진 판정을 받은 우즈베키스탄 국적 30대 남성 A씨의 지인들이다. A씨의 아내와 장모, 그리고 지인이 이번에 오미크론 감염자로 확인됐다.

이들은 지난달 30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전장 유전체 검사를 통해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라는 사실이 확인됐다.

A씨는 지난달 24일 목사 부부와 접촉한 뒤 2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 판정을 받기 전까지 직장을 다니고 지인을 만났으며, 집 근처 치과와 마트, 식당 등을 방문하기도 했다.

특히 A씨의 가족과 지인은 코로나19 확진 판정 이틀 전인 지난달 28일 지역 교회가 개최한 400여명 규모의 외국인 대상 프로그램에 참석하기도 했다. 이들과 접촉한 교회 지인들 중에서도 오미크론 변이 감염 의심자가 대폭 나올 가능성이 크다.

이종현 기자 iu@chosunbiz.com


0 0



찾아오시는 길



제보 및 문의




회사주소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서이천로 142-101             발행인겸 편집인   임종빈 원장                 청소년보호책임자   강남주               개인정보보호책임자   한혜원

관리자이메일   hheawon@hanmail.net             전화번호   031-336-4140                           

제 호 명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기.아51600             등록일   2017년 7월 28일      Hosting by (주)아임웹

이천i문화인터넷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2019 이천i문화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